연결 가능 링크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우크라이나 접경지역에서 훈련 중인 러시아 병력의 철수를 지시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러시아 대통령실은 오늘 (19일) 성명에서 서부지역에서 예정됐던 군사훈련이 종료된 만큼 훈련에 참여했던 병력이 본대로 복귀하라는 대통령 지시가 내려졌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성명은 우크라이나가 대통령 선거를 며칠 앞두고 있는 가운데 발표된 것입니다.

푸틴 대통령은 또 우크라이나 정부에 대해서도 동부지역에 파견한 병력을 즉각 철수할 것을 요구했다고 러시아 측이 전했습니다.

그러나 북대서양조약기구는 푸틴 대통령의 지시에도 불구하고 우크라이나 접경지역의 러시아 군 병력이 실제로 철수하고 있다는 신호는 없다고 밝혔습니다.

우크라이나 내 분리주의 세력들은 독립과 함께 러시아로의 합병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