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일 정책 협의단, 일본 외무상 면담


정진석(가운데 왼쪽) 한국 국회 부의장이 이끄는 한일 정책협의대표단이 25일 도쿄에서 하야시 요시마사(가운데 오른쪽) 일본 외무상과 기념촬영하고 있다.

윤석열 한국 대통령 당선인이 파견한 한일 정책협의대표단이 25일 도쿄에서 하야시 요시마사 일본 외무상과 만났습니다.

일본 외무성은 이날 “하야시 외무상과 모리 다케오 사무차관 등이 한국 대표단과 만났다”며 “한국 차기 정권에서 일-한 관계의 방향과 북한에 대한 대응 등을 논의했다”고 밝혔습니다.

한국 대표단 단장인 정진석 국회 부의장은 면담 뒤 기자들과 만나 “한-일은 자유민주주의 시장경제 가치를 공유한 선린 국가로서 협력 관계를 긴밀히 유지 강화해 나가야 한다는데 의견을 모았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정 부의장은 “한-일 간 주요 현안을 해결하려면 일방의 노력만으로 어렵다”면서, “양국 정부가 새 모멘텀을 소중하게 살려, 외교적 노력을 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다만 이번 방문은 현안에 대한 구체적인 교섭을 위한 것은 아니라며, “윤 당선자의 대일 외교 기본 방침을 충분히 설명하기 위한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한일 정책협의 대표단은 오는 28일까지 일본에 머무를 계획인 가운데,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와의 면담도 추진 중 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