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일 외교장관 통화...북한 ICBM 발사 규탄


정의용 한국 외교부 장관 (자료사진)

정의용 한국 외교부 장관과 하야시 요시마사 일본 외무상이 25일 전화통화를 갖고 북한의 대륙간탄도미사일(ICBM)발사를 규탄했습니다.

두 장관은 북한이 핵과 미사일 개발 프로그램의 역량을 강화하는 행위가 국제사회에 중대한 도전이라고 밝혔습니다.

이어 유엔 안보리 결의와 연계해 북한의 비핵화를 달성하고 북한의 시도에 대응하기 위해 양국 뿐 아니라 미국을 포함해 긴밀히 조율하기로 했습니다.

또 두 장관은 유엔 안보리 추가 조치를 포함하여 향후 대응조치에 대해 한일, 미한일 간 긴밀한 소통과 협력을 강화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또 외교의 문을 계속 열어두고 북한을 대화로 복귀시키기 위한 노력을 지속해 나갈 필요가 있다는 데 견해를 같이했습니다.

하야시 요시마사 일본 외무상 (자료사진)
하야시 요시마사 일본 외무상 (자료사진)

한편 이날 미한일 3국 외교차관도 통화를 하고 북한 ICBM 발사 대응과 우크라이나 사태공조 방안을 논의했습니다.

한국의 최종건 1차관은 웬디 셔먼 미국 국무부 부장관과 모리 다케오 일본 외무성 사무차관과 통화하고 북한 ICBM 발사 문제를 논의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