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한 '코리아 플라잉 트레이닝' 연합항공훈련 개시


미 공군 소속 F-35A 전투기 (자료사진)

미국과 한국 공군이 9일부터 연합항공훈련을 시작했습니다.

한국 언론에 따르면 미군과 한국 공군은 이날부터 2주간 연합 항공 훈련인 '코리아 플라잉 트레이닝(KFT)'을 실시합니다.

이번 훈련에는 한국 공군의 F-35A 전투기도 참가합니다. F-35A은 레이다에 포착되지 않는 스텔스 기능을 갖추고 있습니다. 현재 한국에서는 F-35A 40대 배치가 완료됐으며 적지에 은밀히 침투해 핵, 미사일, 지휘부 등 핵심 표적을 파괴할 수 있습니다.

이번 훈련은 한국 윤석열 정부 출범에 때맞춰 실시됩니다.

KFT는 기존의 대규모 항공훈련인 '맥스선더(Max Thunder)'를 대체해 2019년 시작됐습니다.

올해 훈련 규모는 예년 수준이며 미 7공군이 포함됩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