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주미 중국대사 "러시아와 정상 무역 관계 유지"


친강 미국 주재 중국대사.

미국주재 중국 대사가 20일, 중국은 러시아에 군사 물자나 무기를 팔지 않겠다는 말을 피한 채 중국은 러시아와 정상적인 무역 관계를 유지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친강 주미대사는 이날 미 CBS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중국이 러시아에 군사, 재정적 지원을 하지 않을 것인지 묻는 질문에 이같이 답했습니다.

친 대사는 또 중국이 러시아에 군사 지원을 제공하려 한다는 것은 허위 정보라고 주장하면서 중국은 모든 당사자에게 무기가 아닌 식품과 약품 등을 보내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친 대사는 이어 중국은 러시아와 정상적인 무역, 경제, 금융, 에너지 협력 관계를 가지고 있다며 이것은 두 자주 국가 사이의 정상적인 비즈니스라고 말했습니다.

친 대사는 이날, 중국이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을 규탄하지 않느냐는 질문에 대해선 순진하게 굴지 말라며 러시아가 비난을 받는다고 해서 물러난다면 놀랄 것이라고 답했습니다.

그러면서 이는 문제를 해결할 수 없다고 친 대사는 덧붙였습니다.

한편, 왕이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은 최근 미국이 중국에 러시아 지원을 경고한 가운데 중국은 이 같은 압력에 반대한다고 밝혔습니다.

왕이 부장은 20일 기자들과 만나 중국은 어떠한 외부의 협박과 압력도 용납하지 않는다면서 중국을 겨눈 어떠한 이유 없는 비난과 의심에도 반대한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은 지난 18일 약 2시간에 걸쳐 화상 통화를 한 가운데, 바이든 대통령은 시 주석에게 중국이 러시아를 지원하게 되면 후과가 있을 것이라고 경고한 바 있습니다.

왕이 부장은 시 주석이 밝힌 가장 중요한 메시지는 중국은 그동안 세계 평화를 유지하는 힘이었다는 것이라며 중국의 입장은 객관적이며 공정하고, 다른 대부분 나라들의 바람과 같이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그러면서 시간은 중국의 주장이 역사의 올바른 편에 서 있었다는 것을 알게 해 줄 것이라고 왕이 부장은 덧붙였습니다.

VOA 뉴스

* 이 기사는 Reuters를 참조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