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정홍원 한국 총리 사퇴…“세월호 참사 책임”


한국 전남 진도군 실내체육관에 머물고 있는 세월호 침몰 사고 실종자 가족들이 27일 정홍원 총리의 사의 표명 긴급 기자회견 중계를 바라보고 있다.
정홍원 한국 국무총리가 세월호 참사에 책임을 지고 전격 사의를 표명했습니다.

정 총리는 오늘(27일) 긴급 기자회견을 통해 사의를 밝혔습니다.

세월호 희생자들에 대한 조의로 기자회견을 시작한 정 총리는 사고에 제대로 대응하지 못했다며 사과했습니다.

정 총리는 진작 물러나려고 했지만 우선 사고 수습에 집중하는 게 책임 있는 자세라고 생각했다고 밝혔습니다.

또 지금은 서로 탓하기보다는 사고 수습에 힘을 모아야 할 때라며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게 도와달라고 당부했습니다.

박근혜 대통령은 사의를 받아들이기로 했습니다.

하지만 수리 시기에 대해서는 "지금 당장 시급한 것은 구조작업과 사고수습이라며 사고 수습 이후에 수리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생각한다"는 입장을 전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