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푸틴 대통령 국정연설, 테러 국제 협력 강조


3일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크렘린 궁에서 연례 국정연설을 하고 있다.

3일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크렘린 궁에서 연례 국정연설을 하고 있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오늘 (3일) 연례 국정연설에서 시리아 내 극단주의세력에 맞선 국제협력 강화를 촉구했습니다.

푸틴 대통령은 연설에서 오늘날 세계의 국경은 사실상 개방돼 있고 국제 이주 현상에 직면해 있다며, 한 나라의 노력만으로는 테러를 청산할 수 없다고 말했습니다.

푸틴 대통령은 그러면서 터키가 이슬람 수니파 무장조직 ISIL로부터 석유를 불법으로 구매했다는 의혹을 또 다시 제기하고, 테러범들이 재정 지원을 계속 받게 되면 테러 위협은 가중된다고 지적했습니다.

미국 정부는 그러나 이같은 러시아의 주장을 일축했습니다.

마크 토너 미 국무부 대변인은 어제 (2일) 터키 정부가 ISIL로부터 석유를 밀수입하고 있다는 러시아의 의혹 제기를 일축한다며 다만 국경 지역에서 일부 밀거래가 이뤄지는 것에 대해서는 조치를 취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터키는 지난 주 영공 침범을 이유로 러시아 전투기를 격추시킨 뒤 러시아와의 관계가 악화되고 있는 가운데 푸틴 대통령은 이를 기만적인 전쟁범죄라고 비난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