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윤석열 한국 대통령 "바이든 대통령과 IPEF 통한 공급망 협력 강화 논의"


윤석열 한국 대통령이 16일 국회에서 시정연설하고 있다.

윤석열 한국 대통령은 16일 국회 시정연설에서 “이번 주 방한하는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인도태평양 경제프레임워크(IPEF)'를 통한 글로벌 공급망 협력 강화 방안을 논의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윤 대통령이 IPEF를 공식적으로 언급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미국이 지난해 10월 제안한 IPEF는 디지털과 공급망, 청정에너지 등 새 통상 의제에 공동 대응하기 위한 인도태평양 지역의 포괄적경제협력구상체입니다.

'역내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RCEP)'을 주도하고 포괄적 점진적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CPTPP) 가입도 추진 중인 중국의 경제적 영향력을 견제하기 위한, 미국을 중심으로 한 반중 연대 성격의 협력체라는 분석입니다.

윤 대통령이 오는 21일 첫 미-한 정상회담에서 IPEF 문제를 논의할 것이라고 미리 밝힌 점은 출범이 임박한 IPEF 참여에 힘을 실은 것이라는 관측이 나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