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국 "러시아군, 투항하려는 사람까지 처형"


러시아군에 살해된 우크라이나 향토방위대원 유족이 지난 26일 수도 크이우(러시아명 키예프) 인근 도시 부차 시내 묘역에서 오열하고 있다. 

미국은 우크라이나 내 러시아 군이 투항하려는 우크라이나인들을 처형했다는 신뢰할 만한 정보가 있다고 베스 반 샤크 유엔 주재 미 국제형사사법 대사가 밝혔습니다.

반 샤크 대사는 27일 유엔에서 "우크라이나 도네츠크 인근에서 작전 중인 러시아 군 부대가 항복하려는 우크라이나인들을 구금하지 않고 처형했다는 신뢰할 만한 정보를 갖고 있다"며 “사실이라면 이는 항복과 부상, 기타 이유로 무력화된 군인과 민간인에 대한 즉결처형 금지라는 핵심적인 전쟁법 위반"이라고 지적했습니다.

미국은 또 “손이 묶인 채 러시아 군에 의해 처형당한 우크라이인들, 고문 흔적이 있는 신체, 여성과 소녀에 대한 성폭력 등에 대한 신뢰할 만한 보고도 갖고 있다”고 반 샤크 대사는 말했습니다.

특히 “이 같은 보고들은 러시아 군의 잔학성이 일부 불량한 부대나 개인에 국한된 것이 아닌 , 러시아 군이 관여하고 있는 모든 지역에서 체계적으로 나타나고 있다는 점을 보여준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이 같은 범죄의 증거들은 매일 쌓여가고 있다"며, "범죄를 저지르거나 명령한 이들에 대한 책임을 반드시 묻게 될 것이라는 점을 분명히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