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국무부, "러시아, 우크라이나에서 전쟁범죄" 공식 발표


21일 우크라이나 크이우에서 러시아의 포격으로 아파트가 붕괴됐다.

미국이 23일 러시아군이 우크라이나에서 전쟁 범죄를 저질렀다고 공식 발표했습니다.

미 국무부는 이날 토니 블링컨 장관 명의로 발표한 성명을 통해 현재 가용한 정보와 미국 정부의 평가에 기반해 러시아군 병력은 우크라이나 내에서 전쟁 범죄를 저지르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블링컨 장관은 러시아군이 의도적으로 민간인을 겨냥한 무차별적인 공격을 하고 있는 것을 보고 있다며 이들이 우크라이나의 아파트와 학교, 병원, 주요 기반시설, 쇼핑센터 등을 파괴하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블링컨 장관은 이와 관련해 구체적으로 최근 러시아군이 마리우폴 내에 러시아 언어로 '어린이'라고 써 놓은 극장을 타격한 사실을 언급했습니다.

그러면서 유엔은 지금까지 2천 500명 이상의 사상자가 발생했고, 실상은 이보다 더 많을 것이라고 발표했다고 블링컨 장관은 설명했습니다.

블링컨 장관은 그러면서 미국 정부의 ‘전쟁 범죄’라는 평가는 공개적으로, 그리고 첩보를 통해 얻은 가용한 정보에 대한 신중한 검토를 통해서 이뤄졌다고 강조했습니다.

또 특정 사안 범죄의 유죄를 결정하는 데 관할권을 가진 법정이 이에 대한 책임을 밝힐 궁극적인 책임이 있다고 블링컨 장관은 말했습니다.

블링컨 장관은 이어 미국 정부는 러시아의 전쟁 범죄를 계속해서 추적하고, 수집한 정보를 동맹과 파트너, 그리고 국제기구, 기관과 공유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이에 더해 미국은 형사 기소 등 모든 가용한 수단을 사용해 책임을 지도록 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앞서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지난주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을 '전쟁 범죄자'라고 지칭한 바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