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정부는 북한의 오늘(4일) 발사에 대해 "유엔 안보리 대북 결의를 위반했다"고 비난했습니다.

겅솽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정례브리핑에서 "안보리 유관 결의에는 북한의 탄도미사일 기술과 발사 활동에 대한 명확한 규정이 있다"면서 "중국은 북한이 규정을 위반하고 발사 활동을 진행하는 것을 반대한다"고 말했습니다.

겅 대변인은 이어 "북한이 대화 재개를 위해 필요한 조건을 조성하기를 촉구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일본 정부는 두 차례 국가안전보장회의를 소집하는 등 긴박하게 대응했습니다.

아베 신조 일본 총리는 이날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 정보가 입수된 뒤 국가안전보장회의를 소집해 대책을 논의했습니다.

아베 총리는 이어 북한이 특별중대보도를 통해 이날 오전 발사한 탄도미사일이 ICBM이라고 발표하자 다시 국가안전보장회의를 소집했습니다.

그러나 일본 정부 대변인인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은 북한이 발사한 탄도미사일을 ICBM으로 판단하느냐는 질문에는 "최대 비행거리 등에 대해서는 현재 신중히 분석을 하고 있다"며 신중한 반응을 보였습니다.

VOA 뉴스 윤국한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