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인터뷰: 윤대규 경남대 부총장] 중국 성장이 북한에 주는 낙수효과


지난 2012년 북한 라선 지구에서 열린 국제무역박람회에 중국산 트랙터와 트럭이 전시되어 있다.
최근 ‘중국 성장이 북한에 주는 낙수효과’라는 제목의 보고서를 낸 윤대규 경남대 부총장 겸 극동문제연구소장을 연결해 국제사회의 대북 제재 속에서도 북한과 중국의 교역이 꾸준히 늘어나고 있는 원인과 향후 전망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인터뷰 오디오 듣기] 윤대규 경남대 부총장
please wait

No media source currently available

0:00 0:10:00 0:00
다운로드

문) 먼저 국제사회의 대북제재가 지속되고 있지만 북한의 대외교역 규모는 오히려 증가하고 있는데요, 실제 최근 몇 년간 얼마나 늘었나요?

문) 윤 부총장께선 이번에 발표하신 글에서 이 같은 현상의 원인으로 중국의 급속한 경제성장에 따른 이른바 낙수효과를 꼽으셨는데요, 어떤 내용인지 설명해주시죠.

문) 북한 노동력에 대해 중국 기업들이 느끼는 매력도 커질 수 밖에 없다고 하셨는데요, 왜 그런 건가요?

문) 시진핑 주석이 중국 지도자로 등장한 이후 북한에 대한 중국의 제재도 과거와는 달라졌다고 하지만 결과를 놓고 보면 그것도 아닌 것 같습니다, 중국에게 북한은 여전히 그만한 중요한 가치가 있는 건가요?

문) 그렇다면 북-중 교역의 증가 추세는 거스르기 힘든 대세로 봐야 하나요?

문) 끝으로 북한이 최근 러시아와의 협력 관계를 확대하려는 움직임은 어떻게 보시는지요?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