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오바마 "ISIL, 종교와 무관한 테러세력"


18일 백악관에서 열린 폭력적 극단주의 대처를 위한 정상회의에서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기조연설을 하고 있다.

18일 백악관에서 열린 폭력적 극단주의 대처를 위한 정상회의에서 바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기조연설을 하고 있다.

미국의 바락 오바마 대통령이 세계 각국의 시민사회와 종교 지도자들에게 힘을 합쳐 극단주의에 맞서 싸울 것을 촉구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특히 테러단체들은 이슬람을 대표하지 않는다고 말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어제 (18일) 백악관에서 열린 폭력적 극단주의 대처를 위한 정상회의에서, 폭력적 극단주의자들은 자신들을 종교 지도자나 성전에 나선 전사로 포장하고 있지만 실제로는 테러분자일 뿐이라고 지적했습니다.

그러면서 세계는 지금 이슬람과 전쟁하고 있는 것이 아니라고 강조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이어 극단주의와의 싸움은 군대 만으로는 이길 수 없다며 저명한 이슬람 지도자들이 급진사상과 좀더 거리를 두고, 각자가 무고한 사람들을 겨냥한 폭력에 반대한다는 점을 명백히 밝힐 의무가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이번 정상회의는 미국과 동맹국들이 이라크와 시리아 일부 지역을 장악하며 영향력을 확대하고 있는 이슬람 수니파 무장조직 ISIL 소탕작전에 적극 나서고 있는 가운데 열렸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