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국무부장관 "일본, 한-일 관계 개선 노력해야"


일본을 방문한 윌리엄 번즈 미 국무부 부장관이 24일 도쿄에서 키시다 후미오 일본 외무상과 회담했다.

일본을 방문한 윌리엄 번즈 미 국무부 부장관이 24일 도쿄에서 키시다 후미오 일본 외무상과 회담했다.

일본을 방문 중인 윌리엄 번즈 미 국무부 부장관은 24일 아베 신조 일본 총리의 야스쿠니 신사 참배로 한-일, 중-일 관계가 악화된 것과 관련 일본이 노력해 줄 것을 촉구했습니다.

번즈 부장관은 이날 주일 미국대사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일본이 지역의 안정과 번영이라는 공동목표를 위해 관계개선에 노력하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미국이 일본 정부에 아베 수상이 재차 참배하지 않겠다는 ‘보증’을 요구하고 있다고 한 월스트리트저널 보도와 관련해서는 “비공식적인 협의 내용은 밝히고 싶지 않다”고 답했습니다.

다만 “어려운 역사문제에 대해 건설적으로 대처하는 방법을 찾아야 한다는게 우리의 주요 메시지”라고 강조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