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펠로시 미 하원의장, 기시다 일본 총리 면담...타이완 문제 등 논의 


낸시 펠로시(왼쪽) 미 하원의장과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가 5일 도쿄에서 회동하고 있다.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이 5일 도쿄에서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를 만났습니다.

두 사람은 이날 최우선 의제로 미국과 중국의 긴장 고조 상황에 대해 의견을 나눴습니다. 또 미-일 양국의 공유된 억제 역량과 자유롭고 열린 인도태평양을 위한 노력들에 대해서도 논의했습니다.

기시다 총리는 “우리는 일본과 미국이 계속해서 타이완 해협의 평화와 안정을 유지하기 위해 긴밀히 공조할 것임을 확인했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펠로시 의장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자신의 순방 취지가 아시아나 타이완을 둘러싼 현상변경이 아니라는 점을 처음부터 분명히 밝혔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자신의 방문은 미국의 타이완 관계법, 미-중 정책 등 현재 우리가 맺고 있는 관계가 구축될 수 있도록 한 모든 법률과 합의에 근거한 것이라고 거듭 강조했습니다.

펠로시 의장은 또 미국은 중국이 타이완을 고립시키도록 허용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