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우크라이나 재건' 국제 회의...'루가노 선언' 채택


우크라이나 재건을 위한 ‘우크라이나 복구 회의(Ukraine Recovery Conference·URC)’가 4, 5일 이틀간  스위스 루가노에서 열렸다.

우크라이나 재건을 위한 ‘우크라이나 복구 회의(Ukraine Recovery Conference·URC)’가 지난 4일과 5일 이틀간 스위스 루가노에서 열렸습니다.

이번 국제회의에는 미국을 비롯한 40여개국이 대표단을 파견했고 세계은행 등 국제기구도 참여했습니다.

각국 대표단은 이번 회의에서 '루가노' 선언을 채택했습니다.

루가노 선언은 우크라이나와 유럽연합(EU)을 포함한 국가들이 초기부터 우크라이나 재건을 전적으로 지원한다는 원칙을 밝혔습니다.

또 우크라이나 재건을 위해 개발 금융과 대출, 차입 관행의 투명성을 보장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우크라이나의 데니스 쉬미할 총리는 기자회견에서 우크라이나 복구 계획을 우방국과 논의하기 시작했다며 이는 우크라이나 국민들에게 큰 희망을 안겨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앞서 쉬미할 총리는 러시아의 공격으로 파괴된 우크라이나를 재건하는 데에 7천 5백억 달러가 필요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