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합참의장 “북한 탄도미사일 역량, 미 본토에도 실질적 위협”


마크 밀리 미 합참의장.

북한의 탄도미사일 역량이 미 본토에까지 실질적인 위협이 되고 있다고 미 합참의장이 평가했습니다. 또한 북한이 군사력에 중점을 두는 것을 ‘근시안적’이라고 비판했습니다. 이조은 기자가 보도합니다.

마크 밀리 미 합참의장은 “북한의 계속되는 무기 실험과 개발은 인도태평양 지역의 동맹과 파트너, 그리고 미 본토에도 실제 위협이 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밀리 의장] “The Democratic People’s Republic of Korea’s (DPRK) continued weapons testing and development poses real threats to our allies and partners in the Indo-Pacific as well as the homeland.”

밀리 의장은 5일 하원 군사위원회의 2023회계연도 예산안 검토를 위한 청문회에 앞서 제출한 서면보고에서 이같이 밝히며, 특히 북한의 탄도미사일 역량은 미 본토에까지 실질적인 위험이 되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밀리 의장] “The DPRK continues to enhance its ballistic missile capability and possesses the technical capacity to present a real danger to the US homeland as well as our allies and partners across the Indo-Pacific. They show no signs of relenting in their myopic focus on military capability at the expense of their citizens and peace of the Korean Peninsula as well as the entire region.”

“북한은 탄도미사일 역량을 계속 강화하고 있으며, 인도태평양 전역에 걸친 동맹국과 파트너국은 물론 미 본토에도 실질적인 위험을 초래할 수 있는 기술적 능력을 보유하고 있다”는 설명입니다.

그러면서 “북한은 자국민들과 한반도는 물론 역내 전역의 평화를 희생시키면서 군사력에 대한 근시안적인 초점에서 물러설 기미를 보이지 않고 있다”고 분석했습니다.

미사일 방어와 관련해선, 지상기반 중간단계 방어(GMD) 체계가 북한의 장거리 미사일 위협으로부터 미 본토를 방어하는 데 중요한 요소라고 강조했습니다.

[밀리 의장] “The Ground-Based Midcourse Defense (GMD) system, and continued modernization and expansion of it, will remain an important and effective element of our comprehensive missile defeat approach to defend the homeland from DPRK long-range missiles.”

“지상기반 중간단계 방어체계와 이 체계의 지속적인 현대화와 확장은 북한의 장거리 미사일로부터 미 본토를 방어하기 위한 미국의 포괄적인 미사일 격퇴 접근법에서 중요하고 효과적인 요소로 남을 것”이라는 설명입니다.

또한 “(적국들의) 미사일 역량의 규모가 커지고 복잡해짐에 따라 미국은 미 본토와 동맹국, 파트너국에 대한 미사일 공격 방어에 필요한 신뢰할 수 있는 미사일 격퇴 역량을 계속해서 개발, 획득, 유지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밀리 의장] “As the scale and complexity of missile capabilities increase, we must continue to develop, acquire, and maintain credible U.S. missile defeat capabilities as necessary to protect against possible missile attacks on the U.S. homeland, allies, and partners.”

로이드 오스틴 미국 국방장관.
로이드 오스틴 미국 국방장관.

이날 청문회에 함께 출석한 로이드 오스틴 국방장관은 북한을 ‘끊임없는 위협’으로 규정했습니다.

[오스틴 장관] “While the PRC and then Russia pose the greatest challenges to U.S. security, we must also remain vigilant against other dangers. We face persistent threats from North Korea, with its nuclear arsenal and developing missile capability, and Iran, with its nuclear ambitions and support for proxy groups that threaten the security of our forces and our allies, partners, and interests in the Middle East.”

오스틴 장관은 이날 제출한 서면보고에서 “중국과 러시아가 미국의 안보에 가장 큰 도전을 제기하지만, 우리는 다른 위험들에 대해서도 경계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북한과 이란을 거론하며, 북한의 경우 “핵무기를 갖고 미사일 역량을 개발하는 북한으로부터 우리는 끊임없는 위협에 직면해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VOA 뉴스 이조은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