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주한미군, 북한 ICBM 동향 속 '요격미사일 훈련' 이례적 공개


한국의 경기도 평택 캠프 험프리스에 있는 주한미군 사령부 본부. (자료사진)

미-한 군 당국이 북한의 신형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추가 발사 동향을 예의주시하는 가운데 주한미군이 요격미사일의 전개와 배치 훈련 내용을 이례적으로 공개했습니다.

주한미군은 15일 배포한 보도자료를 통해 “올해 들어 빈번해진 북한의 미사일 발사와 미 인도태평양사령부의 탄도탄 방어태세 강화 지시에 따라 한국에 주둔 중인 미8군 제35방공포병여단이 검증훈련의 강도를 강화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이는 모든 위협이나 적으로부터 대한민국을 방어하기 위한 주한미군의 방어 공약과 능력을 보여주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구체적으로 주한미군은 35방공여단이 정해진 모의전투 상황 하에서 요격용인 패트리엇 지대공 미사일을 특정 장소로 전개하고 대공과 미사일 작전을 수행하는 등의 전개, 재배치 훈련이 실시됐다며 관련 사진도 함께 공개했습니다.

주한미군은 보도자료에서 “이런 종류의 훈련은 정례적으로 실시되긴 하지만 훈련 강도를 높인 것은 주한미군이 북한의 최근 미사일 발사 행위를 중대히 여기고 있다는 것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