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프랑스, 코로나 방역수칙 대부분 해제


프랑스 남동부 지역 주민들이 지난달 마스크 없이 거리를 걷고 있다. (자료사진)

프랑스 정부가 14일 그동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백신 접종을 맞지 않은 사람들에게 부과해온 방역 의무 조치 대부분을 폐지했습니다.

폐지된 조치에는 그동안 식당 등 공공 실내장소나 대중교통을 이용할 경우 제출을 의무화했던 백신 접종 증명과 마스크 착용 등이 포함됩니다.

이에 따라 이날(14일)부터 백신 미접종자도 식당 등 공공 실내시설을 이용할 수 있게 됐습니다.

이번 조치는 이달 들어 병원 내 상황이 개선되고 최근 몇 주 동안 확진세가 둔화됐다는 프랑스 방역당국의 판단에 따른 것입니다.

다만 'AP' 통신은 최근 신규 확진이 다시 증가세로 돌아섰다는 일부 전문가들의 평가를 제시하며, 이들은 방역 조치 폐지가 아직 이르다고 우려하고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통신은 또 프랑스 대통령선거 제1차 투표가 다음달 10일로 예정돼 있는 사실을 이번 조치의 배경으로 주목했습니다.

VOA 뉴스

*이 기사는 AP통신의 기사 내용을 참조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