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파우치 소장 "오미크론 변이, 델타 변이보다 덜 심각할 것” 


앤서니 파우치 미국 국립알레르기전염병연구소장.

앤서니 파우치 미 국립알레르기∙전염병 연구소장은 최근 확산하고 있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오미크론 변이는 앞선 델타 변이에 비해 더 약할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파우치 소장은 7일 AFP 통신과의 인터뷰에서 초기 징후들은 오미크론 변이가 델타 변이보다 “거의 틀림없이 더 심각하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파우치 소장은 이 같은 판단 근거는 남아프리카에서의 감염자 수와 입원 환자의 비율을 볼 때 델타 변이보다 낮아 보이기 때문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다만, 이 자료를 확대 해석하지 않는 것이 중요하다며, 이는 추적 군이 상대적으로 젊은 사람들에 한정되어 있었기 때문이라고 덧붙였습니다.

파우치 소장은 이어 오미크론 변이는 확실히 전염성이 높다며 델타 변이보다 더 전염력이 높을 가능성이 크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세계보건기구(WHO)는 오미크론 변이의 출현은 팬데믹의 경로를 바꿀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테드로스 아드하놈 게브레예수스 WHO 사무총장은 8일 정례 브리핑에서 아직 다 알긴 어렵지만 전 세계적 확산 등을 봤을 때 이는 팬데믹의 진행 과정에 큰 영향을 미칠 수도 있음을 시사한다고 밝혔습니다.

* 이 기사는 AFP 통신을 참조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