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문재인 대통령 "김정은, 조만간 러시아 방문...시진핑, 북한 방문"


문재인 한국 대통령. 사진출처=한국 청와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조만간 러시아를 방문하고, 시진핑 주석의 북한 방문이 이뤄질 전망이라고 문재인 한국 대통령이 밝혔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오늘(8일) 국무회의를 주재하면서, "바야흐로 한반도에 새로운 질서가 만들어지고 있는 것"이라면서 이 같이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김 위원장의 러시아 방문과 시진핑 주석의 북한 방문과 함께 "북-일 정상회담 가능성도 열려 있다"고 언급했습니다.

그러면서 "한반도의 새로운 질서는 동북아의 새로운 질서로 이어질 것"이라며 "그 모든 과정이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체제 구축에 필요한 과정이며 또 도움이 되는 과정이라고 보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문 대통령은 "지구상에 남은 마지막 냉전체제를 해체할 수 있도록 미국 외의 다른 관련국들과 협력해나가는 데에도 적극적인 노력을 기울여야 할 것"이라며 "이 과정이 잘 진행되고 또 우리가 주도적인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정치권과 국민께서도 정부에 힘을 모아달라"고 당부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또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의 방북으로 2차 북-미 정상회담이 조기에 열릴 수 있는 분위기와 여건이 조성됐다"며 "2차 북-미 정상회담이 가급적 조기에 개최되고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 프로세스에 큰 진전을 이루도록 한-미 간 긴밀한 협력과 공조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어제 평양을 다녀온 마이크 폼페오 미 국무장관으로부터 방북 결과에 대한 설명을 들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