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란 최고지도자, 미국 제재 대응 내각회의 소집


알리 하메네이 이란 최고 지도자.

하메네이 이란 최고지도자가 어제(15일) 내각회의를 소집해 미국의 이란 제재에 맞서는 정부의 대응을 지지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하네메이 최고지도자는 이날 하산 로하니 대통령 등 각료들에게 미국의 음모는 좌절시킬 수 있다면서, 트럼프 미 행정부의 이란 제재 복원에 따른 정부의 대응과 행동을 지지해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이어 경제팀은 국가의 모든 활동의 축이라며 모든 정부기관들은 이에 협조하고, 특히 국영방송들은 정부 활동을 잘 반영하는 보도를 할 것을 주문했습니다.

또 국가의 경제 위기로부터 이익을 취하려는 돈세탁과 밀수 등과 같은 경제범죄에 강력히 대처하고, 민간 부문을 강화할 것을 지시했습니다.

그러면서 하메네이 최고지도자는 "정부가 경제적 어려움에 적절하게 대처한다면 미국의 음모를 분쇄하고 난관을 해결할 수 있다고 믿는다"고 강조했습니다.

하메네이 최고지도자의 발언은 최근 강경 보수세력의 압박에 직면한 로하니 대통령과 내각에 힘을 실어주는 행보라고 언론은 분석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