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김정남 부검의 “동공 축소, 속옷에 배설물…독살 증거”


김정남 암살 용의자인 베트남인 도안 티 흐엉(가운데)이 27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서 공판을 마친 후 경찰의 호송 속에 법원을 나서고 있다.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이복형 김정남 씨의 부검을 맡은 의사가 27일 김정남 씨가 독살됐다는 추가 증거를 공개했습니다.

부검을 맡았던 정부 소속 의사 누를리자 압둘라는 이날 열린 김정남 씨 암살 사건 공판에 참석해 김정남 씨의 동공은 수축됐고 속옷은 배설물로 더럽혀졌다고 증언했습니다.

그러면서 이는 김정남 씨가 독살됐다는 증거라고 밝혔습니다.

한편 현재 재판을 받고 있는 인도네시아인 시티 아이샤와 베트남 국적자 도안 티 흐엉은 4명의 북한 남성과 공모해 지난 2월 화학무기인 VX 신경작용제로 김정남 씨를 암살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아이샤와 흐엉은 지난 10월 2일 시작된 암살 사건 공판에서 무죄를 주장한 바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