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푸틴 러 대통령 "압박만으로 북한 문제 해결하려는 건 실수"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미국과 북한의 대치가 대규모 충돌로 이어질 가능성이 커졌다며, 북한의 핵과 미사일 프로그램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북한을 압박하려 하는 것은 실수라고 주장했습니다.

푸틴 대통령은 제9차 브릭스(BRICS: 브라질·러시아·인도·중국·남아프리카공화국 등 신흥경제 5개국 모임) 정상회의에 앞서 오늘(1일) 대통령실 웹사이트와 언론에 공개한 기고문에서 이같이 지적하고, 전제조건 없이 관련 당사국들이 직접 대화하는 것이 필수적이라고 말했습니다.

또 도발이나 압력, 그리고 호전적이고 공격적인 언사는 갈 길이 아니라며 오직 북한을 압박해 한반도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는 계산은 무익하고 잘못된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푸틴 대통령은 오는 3일에서 5일까지 중국 남동부 푸젠성 샤먼에서 열리는 브릭스 정상회의에서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 별도 양자 회담을 가질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두 지도자는 이 자리에서 북한 문제도 논의할 전망입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