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과 러시아 정부가 북한과 관련된 자국 기업과 개인들을 겨냥한 미국의 제재에 반대한다고 밝혔습니다.

미국 재무부는 22일 중국 석탄, 철광, 금융회사들 그리고 러시아 개인 3명을 포함해 기업 10곳과 개인 6명을 제재 대상에 올렸습니다.

이들은 북한과의 에너지 거래나 해외 노동자 송출에 관여하고, 또 대북 제재 대상자와 거래하거나 이들이 미국과 해외 금융망에 접근할 수 있도록 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화춘잉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23일 정례 브리핑에서 이번 조처가 북핵 문제를 진정시키기 위한 미-중 협력에 도움이 되지 않을 것이라고 비판했습니다.

바실리 네벤쟈 유엔 주재 러시아 대사도 미국의 대북 독자 제재를 강하게 비난한다며 북한과 관련된 3자를 제재하려면 유엔 대북제재위원회 같은 기존 체제를 이용하라고 요구했습니다.

네벤쟈 대사는 또 미국의 독자 제재가 합법적이지 않고 미-러 관계 안정화와 개선에도 도움이 되지 않을 것이라고 지적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