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국 국방부는 한국 군의 미사일 공격 능력을 향상시키기 위한 미-한 미사일 지침 개정에 대해 한국 당국과 논의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미 국방부 제프 데이비스 대변인은 어제(7일)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한국 군이 보유할 수 있는 탄두의 크기와 미사일에는 제한이 있다며, "하지만 현재 이 문제에 대해 적극적인 검토가 이뤄지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데이비스 대변인은 특히 미국은 한국의 방어 역량을 강화하는 것이라면 무엇이든 우호적인 입장이라고 밝혔습니다.

앞서 문재인 한국 대통령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의 전화통화에서 "한국 군 자체의 방어전략과 북한 미사일에 대응할 수 있는 억지전략을 대폭 확대하는 게 필요하다"며 이를 위해 미사일 탄두중량 확대 등이 필요하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