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인도네시아서도 28일 북한인권주간 개막

  • 윤국한

북한인권시민연합이 28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츠마라6 갤러리에서 개최한 북한인권주간 개막식에서 마르주키 다루스만 유엔 북한인권특별보고관(왼쪽 첫번째)과 28년간 정치범 수용소에서 갇혀 있다가 탈출한 탈북자 김혜숙씨(왼쪽 두번째), 북한 인권 실상을 고발한 '열한 살의 유서'의 저자 김은주 씨(왼쪽 세번째)가 인사말을 하고 있다.
인도네시아에서도 어제 (28일)부터 일주일 일정으로 북한인권주간 행사가 열리고 있습니다.

한국의 대북 인권단체인 북한인권시민연합 주도로 열리는 이번 행사에서는 `북한: 말을 빼앗긴 사람들을 위한 외침’ 이란 주제 아래 각종 전시회와 세미나, 영화 상영, 탈북자 증언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입니다.

인도네시아 검찰총장 출신인 마르주끼 다루스만 유엔 북한인권 특별보고관은 개막식에서 “북한에서는 반인륜적 인권 침해가 조직적으로 이뤄지고 있고, 북한 주민들은 지금 창살 없는 감옥에서 살고 있다”며 이번 행사가 북한인권 개선을 위한 행동으로 이어지기를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또 김석우 전 한국 통일부 차관은 “북한 정권이 국민을 보호할 의지도 능력도 없다면 국제사회가 나서서 그들의 인권을 보호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윤국한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