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야당, 4월 국회서 북한인권법 논의 제의


올바른북한인권법을위한시민모임 회원들이 지난 3일 서울 여의도 국회 앞에서 북한인권법 제정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올바른북한인권법을위한시민모임 회원들이 지난 3일 서울 여의도 국회 앞에서 북한인권법 제정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의 야당인 새정치민주연합은 오늘(10일) 다음달 임시국회에서 그동안 여당과 야당이 제안한 북한인권 관련 법안들을 외교통일위원회에서 병합 심의해 함께 논의하자고 제안했습니다.

그러나 여당인 새누리당의 북한인권 관련법에 대해서는 사실상 ‘북한인권재단 지원법’으로 규정하고 반대 입장을 분명히 했습니다.

새정치연합은 북한인권법의 내용에 북한 당국은 주민 인권을 향상시키기 위해 노력해야 하고 한국 정부는 북한 주민의 실질적인 인권 증진을 위해 노력할 것 등이 포함돼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박병용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