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라크 정부 탈환 지역에 ISIL 테러…11명 사망


이라크 주르프 알 사카르 지역.

이라크 주르프 알 사카르 지역.

이슬람 수니파 무장반군 ISIL로부터 이라크 정부가 탈환한 마을에서 어제(26일) 폭탄 테러가 발생해 11명이 숨지고 23명이 다쳤습니다.

하이데르 알 아바디 이라크 총리는 최근 정부군이 되찾은 주르프 알 사카르 지역에 ISIL이 끔찍한 테러를 저질렀다며 ISIL을 반드시 소탕하겠다는 의지를 다졌습니다.

수도 바그다드로부터 50킬로미터 남쪽에 위치한 요충지 주르프 알 사카르 지역은 지난 7월 이래 ISIL이 장악해 오다 지난 24일 정부군과 시아파 민병대가 탈환하는데 성공했습니다.

ISIL은 그러나 이라크 군과의 전투에서 패한 뒤 지뢰 수천 발을 매설하고 달아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라크 당국은 이곳에 매설된 지뢰를 모두 제거하려면 수 개월은 걸릴 것이라며 ISIL을 피해 이주했던 주민들이 지뢰 때문에 아직 돌아오지 못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