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가 최근 불거진 건강 이상설을 일축했습니다.
29일 난민구조선이 이탈리아 람파두사 항에 입항했다
2주 동안 난민을 태우고 공해를 떠돌던 독일 비정부기구의 난민구조선이 29일 이탈리아 최남단 람페두사 항에 입항했습니다.
페데리카 모게리니 유럽연합 외교안보고위대표가 17일 벨기에 브뤼셀 유럽연합 본부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발언하고 있다.
유럽연합(EU)이 미국의 대이란 제재를 회피하는 절차에 본격적으로 나설 전망입니다.
옌스 스톨텐베르크 나토 사무총장이 25일 벨기에 브뤼셀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본부에서 기자회견을 열었다.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는 러시아가 신형 순항미사일 시스템을 폐기하지 않으면 동맹 차원에서 대응하겠다고 경고했습니다.
체코 수도 프라하에서 시민들이 안드레이 바비스 총리의 사임을 요구하고 있다.
체코 수도 프라하에서 25만여 명이 총리 퇴진 요구 시위를 벌였습니다.
터키 이스탄불에서 공화인민당(CHP)의 에크렘 이마모을루 이스탄불 시장 후보가 23일 기자회견을 열고 잇다.
터키 최대 도시 이스탄불 시장 재선거에서 야당이 승리했습니다.
제러미 헌트 현 영국 외무장관(왼쪽)과 보리스 존슨 전 영국 외무장관.
영국의 새 총리가 보리스 존슨 전 외무장관과 제러미 헌트 현 외무장관 중 한 사람으로 결정됩니다.
캐나다 퀘백 주 라콜의 국경에서 망명 신청을 기다리는 이주자들이 캐나다 군이 설치한 임시 캠프에 모여 있다.
지난해 가장 많은 난민이 정식 신분을 허가받아 재정착한 나라는 캐나다로 집계됐습니다.
보수당 경선에서 압도적 선두를 달리고 있는 보리스 존슨 전 외무장관이 18일 토론 TV 프로그램에 참석하기 위해 차에서 내리고 있다.
영국의 새 총리가 될 집권 보수당 대표 2차 경선에서 보리스 존슨 전 외무장관이 압도적인 1위를 차지했습니다.
러시아 하원 회의 모습.
러시아 하원이 18일 냉전 시절 미국과 체결한 핵무기 제한 조약인 ‘중거리핵전력조약(INF)’의 효력을 중단하는 법안을 승인했습니다.
15일 프랑스 파리의 노트르담 대성당에서 화재 현장에서 화염이 치솟고 있다.
프랑스 파리 노트르담 대성당에서 불이 난 후 2개월만에 첫 미사가 열린다고 AP통신이 보도했습니다.
유럽연합(EU) 깃발이 펄럭이고 있다.
새로운 영국 총리가 선출돼도 당초 타결한 ‘브렉시트(Brexit ·영국의 유럽연합 탈퇴)’ 합의문은 고칠 수 없다고 유럽연합(EU) 당국이 밝혔습니다.
헝가리 부다페스트 다뉴브 강에서 대형 크루즈선에 부딪힌 뒤 침몰한 유람선 ‘허블레아니’호의 인양 작업이 진행되고 있다.
지난달 말 다뉴브 강에 침몰해 한국인 관광객 다수를 희생시킨 유람선 ‘허블레아니’호 인양 과정에서 시신 4구가 새로 수습됐습니다.
러시아 정부가 러시아의 Su(수호이)-27 전투기가 미 공군 RC-135 정찰기를 막는 장면을 공개했다. 제공: Russian Ministry of Defense
러시아군 전투기가 10일 발트해 상공에서 접근하던 미군과 스웨덴군 항공기를 차단했다고 러시아 측이 밝혔습니다.
플라스틱 빨대.
캐나다에서 조만간 비닐봉지나 생수병, 빨대 등 일회용 플라스틱 사용이 금지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