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젤렌스키 "전쟁 크름반도 해방으로 끝나야"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이 수도 크이우(러시아명 키예프)에서 연설하고 있다. (자료사진)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은 러시아와의 전쟁이 끝나기 위해서는 강제합병된 크름반도가 해방돼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젤렌스키 대통령은 9일 밤 화상 연설에서 “우크라이나와 모든 유럽의 자유 국가들에 대한 러시아의 전쟁은 크름반도에서 시작됐다”며, “전쟁은 크름반도에서 끝나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오늘, 이런 일이 언제 일어날지 말할 수 없지만, 우리는 크름반도의 해방에 필요한 요소를 지속적으로 추가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크름반도는 우크라이나의 것이며, 우리는 절대 포기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젤렌스키 대통령은 “크름반도 내 러시아 점령자의 존재는 유럽 전체와 전세계 안정에 위협”이라고 지적했습니다.

특히 “러시아가 크름반도를 군사기지로 사용하는 한 지중해 많은 연안국가들의 안정과 항구적 평화는 없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러시아는 지난 2014년 우크라이나에 대한 무력 침공을 감행해 크름반도를 강제합병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