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란 테러 위협" 이스라엘, 터키 방문 자국민 귀국령


야이르 라피드 이스라엘 외무장관 (자료사진)

이스라엘이 13일 이란의 테러 위협을 이유로 자국민에게 터키를 방문하지 말라고 경고했습니다.

야이르 라피드 이스라엘 외무장관은 “휴가 중인 이스라엘인을 겨냥한 테러 위협이 있다”며 “현재 터키에 있다면 가능한 한 빨리 귀국하고 터키 여행을 계획하고 있다면 취소하라”고 경고했습니다.

라피드 장관은 구체적인 상황을 밝히지 않았습니다.

한 이스라엘 관리는 로이터 통신에 이란 혁명수비대 공작원 여러 명이 터키 당국에 체포됐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5월 22일 이란 혁명수비대의 간부 사야드 호다에이 대령이 수도 테헤란에서 오토바이를 탄 2명의 무장괴한의 총에 맞아 숨졌습니다.

이란 당국은 이를 이스라엘의 소행으로 보고 보복을 다짐해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