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 코로나 "1개월내 전체 확산 가능성"


북한 평양 시내 거리에 게시된 방역 포스터 (자료사진)

북한 당국이 발표하는 ‘발열자’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환자라면 앞으로 1개월 내에 북한 전체로 코로나가 확산될 수있다는 지적이 나왔습니다.

한국 언론에 따르면 고려대 의대 교수인 김신곤 통일보건의료학회 이사장은 26일 여의도 전경련회관에서 열린 북한 코로나 사태 세미나에서 이런 견해를 밝혔습니다.

김 이사장은 “북한 내 발열자는 4월 말부터 급증한 것으로 추정되지만 5월 이전에는 이런 사실을 모르고 있었던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이들 발열자 대부분이 오미크론 감염자라면 실제 감염 환자가 이미 1천만 명을 넘어섰고 향후 1개월 이내에 전 인구가 감염될 수 있다는 추정이 가능하다”고 말했습니다.

김 이사장은 또 북한이 공개하고 있는 사망자 규모에 대해 의문을 제기했습니다. 그는 “북한이 공개한 발열자 중 사망자는 0.002% 수준으로 전문가들 사이에서는 납득하기 어려운 (낮은) 수치”라고 말했습니다.

북한 당국은 누적 발열 환자는 317만명이며 사망자는 68명이라고 밝히고 있습니다. 그러나 외부에서는 이같은 수치에 의문을 표하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