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한일 외교차관 통화…“북한 ICBM 발사 강력 규탄”


웬디 셔먼 미국 국무부 부장관.

웬디 셔먼 국무부 부장관이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를 강력히 규탄하고 미한일 3국 공조의 중요성을 강조했습니다.

네드 프라이스 국무부 대변인은 25일 보도자료에서 “북한이 25일(한반도 시각) 탄도미사일을 발사함에 따라 웬디 셔먼 국무부 부장관은 오늘 조현동 한국 외교부 제1차관과 모리 다케오 일본 외무성 사무차관과 3자 전화 협의를 가졌다”고 밝혔습니다.

[프라이스 대변인] “Following the DPRK’s May 25 (KST) ballistic missile launches, Deputy Secretary of State Wendy R. Sherman held a trilateral call today with Republic of Korea (ROK) First Vice Foreign Minister Cho Hyun-dong and Japanese Vice Foreign Minister Mori Takeo. The Deputy Secretary strongly condemned the DPRK’s ballistic missile launches as destabilizing to the region and a clear violation of multiple UN Security Council resolutions, noting that they continued the DPRK’s recent series of escalatory actions.”

이어 “(셔먼) 부장관은 역내를 불안정하게 하고 또 여러 안보리 결의 위반인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를 강하게 규탄하면서 (이들 발사가) 북한의 최근 잇따르는 긴장 고조 행위를 이어가는 데 주목했다”고 말했습니다.

프라이스 대변인에 따르면 3국 차관들은 “역내와 전 세계의 가장 시급한 도전을 해결하는 데 있어 미-한-일 3국 협력의 중요성을 재확인하고,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 달성을 위한 지속적인 노력에 대해 논의했습니다.

[프라이스 대변인] “The Deputy Secretary and Vice Foreign Ministers Cho and Mori reaffirmed the importance of trilateral cooperation between the United States, the ROK, and Japan in tackling pressing challenges in the region and across the globe, and they discussed our continued efforts to achieve the complete denuclearization of the Korean Peninsula. The Deputy Secretary reaffirmed the United States’ ironclad commitment to the defense of the ROK and Japan.”

또 셔먼 부장관은 한국과 일본 방위에 대한 미국의 철통같은 약속을 재확인했습니다.

아울러 “셔먼 부장관은 북한과의 외교의 문이 열려 있다는 점을 확인하면서도 미국은 동맹국들의 안전을 보장하기 위해 필요한 모든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강조했다”고 프라이스 대변인은 전했습니다.

[프라이스 대변인] “While noting that the door to diplomacy with the DPRK remains open, she emphasized that the United States will take all necessary measures to ensure the security of our allies. Deputy Secretary Sherman called on the DPRK to cease its unlawful and destabilizing behavior and instead engage in sustained and sincere dialogue. She also expressed concern about the ongoing outbreak of COVID-19 in the DPRK and reiterated the United States stands ready to support international efforts to respond to the recent COVID-19 outbreak in the DPRK.”

그러면서 “셔먼 부장관은 북한이 불법적이고 불안정한 행동을 멈추는 대신 지속적이고 진지한 대화에 관여할 것을 촉구했다”고 덧붙였습니다.

[프라이스 대변인] “While noting that the door to diplomacy with the DPRK remains open, she emphasized that the United States will take all necessary measures to ensure the security of our allies. Deputy Secretary Sherman called on the DPRK to cease its unlawful and destabilizing behavior and instead engage in sustained and sincere dialogue. She also expressed concern about the ongoing outbreak of COVID-19 in the DPRK and reiterated the United States stands ready to support international efforts to respond to the recent COVID-19 outbreak in the DPRK.”

프라이스 대변인은 “셔먼 부장관이 북한에서 계속되고 있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에도 우려를 표명하는 한편 최근 북한 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발병에 대응하기 위한 국제적 노력을 지원할 준비가 돼 있다는 점을 재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함지하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