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군 극초음속 무기 시험 성공


B-52H 폭격기 (미 공군 제공)

미 공군이 극초음속 무기 시험에 성공했다고 16일 밝혔습니다.

로이터 통신 등에 따르면 미 공군은 성명에서 지난 14일 캘리포니아주 해안에서 전략폭격기 B-52H가 공중발사 신속대응무기(ARRW)인 AGM-183A를 발사하는데 성공했다고 밝혔습니다.

미 공군은 이 미사일이 전략폭격기에서 분리된 직후 점화돼 음속의 5배 이상인 극초음속을 달성했다고 설명했습니다.

미 공군은 이 무기가 원거리에서 고정돼 있고 가치가 크며 시간에 민감한 표적을 공격하기 위해 설계됐다고 말했습니다.

극초음속 미사일은 음속의 5배 이상으로 비행하며 기동 회피가 가능해 추적과 파괴가 어려운 무기 체계입니다.

미국과 군사 경쟁을 벌이는 러시아는 이미 극초음속 미사일을 실전에 배치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올해 2월 우크라이나를 침공한 러시아는 극초음속 미사일 ‘킨잘’을 세계 최초로 실전에 사용했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