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통일부, 북한에 "해금강호텔 해체 즉각 중단"


김정은(가운데) 북한 국무위원장이 지난 2019년 10월 금강산 관광지구를 방문하고 남측 시설 철거를 지시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한 장면. 김 위원장 일행 뒤로 해금강호텔이 보인다.

차덕철 한국 통일부 부대변인은 8일 정례브리핑에서 “정부는 북한이 해금강호텔을 일방적으로 해체하고 있는 것에 대해 강한 유감을 표명하며, 이를 즉각 중단하고 남북 간 협의에 나설 것을 엄중히 촉구한다”고 밝혔습니다.

북한은 최근 현대아산이 운영하는 한국 측 시설인 해금강호텔을 해체하는 정황이 포착됐습니다.

이에 통일부는 지난달 초부터 관련 동향을 주시해오다가 지난주 남북공동연락사무소를 통해 북한 측에 관련 움직임에 대한 설명을 요구했지만 북한이 반응을 보이지 않자 공개적으로 유감 표명을 하면서 협의에 응하라고 촉구한 겁니다.

차 부대변인은 “금강산 관광은 남북협력을 상징하는 사업임에도 불구하고 북한이 해금강호텔을 일방적으로 해체하고 있는 것은 상호존중과 협의에 입각한 남북 공동노력의 취지에 명백히 반하는 행위”라고 지적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