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국 국방장관 "북한 미사일 징후 시 정밀타격 태세 갖춰"


서욱(가운데) 한국 국방장관 (자료사진: 한국 국방부)

서욱 한국 국방부 장관은 1일 열린 육군 미사일전략사령부 개편식에서 “현재 군은 사거리와 정확도, 위력이 대폭 향상된 다량, 다종의 미사일을 보유해 북한의 그 어떤 표적도 정확하고 신속하게 타격할 수 있는 능력을 구비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서 장관은 “특히 미사일 발사 징후가 명확할 경우에는 발사 원점과 지휘, 지원 시설을 정밀타격할 수 있는 능력과 태세도 갖추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북한의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추가 발사 또는 핵실험 등 고강도 도발이 예상되는 상황에서 공개적으로 경고 메시지를 발신한 것으로 풀이됩니다.

미사일 징후 시 원점 정밀타격 방침은 북 핵과 미사일 위협에 대응하기 위한 한국 군의 ‘핵·대량살상무기(WMD) 대응체계’를 구성하는 ‘전략적 타격체계’의 일환입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