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IMF "세계 경제 성장률 전망 낮출 것"


크리스탈리나 게오르기에바 국제통화기금(IMF) 총재 (자료사진)

국제통화기금(IMF)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에 따른 영향 때문에 세계 경제성장 전망치를 낮출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크리스탈리나 게오르기에바 IMF 총재는 22일 열린 온라인 포럼에서 “지금까지 우리는 경제성장률을 올리고 문제가 된 물가 오름세를 내리는데 주력해왔다”면서 “그러나 성장률이 내려가고 물가 오름세가 올라가는 전혀 반대 상황에 직면하게 됐다”고 말했습니다.

게오르기에바 총재는 또 코로나 사태로 인해 이미 어려움 상태에 있는 일부 나라들이 경기침체를 맞을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IMF는 다음달 보고서에서 세계 경제 성장률 전망치를 낮출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지난 1월 전망치는 4.4%였습니다.

게오르기에바 총재는 우크라이나 침공에 따른 부수적인 영향으로 에너지와 식량 가격 상승, 러시아에 대한 징벌적 제재 등을 지적했습니다.

또 선진국들이 금리를 인상하면서 총체적으로 어려워진 금융환경들도 세계 경제성장률이 하락할 것으로 전망하는 요인으로 꼽았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