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국무부, 우크라이나에 5천400만 달러 인도주의 지원..."백악관, 의회에 64억 달러 지원 승인 요청"


토니 블링컨 미국 국무장관.

토니 블링컨 미국 국무장관이 27일, 우크라이나에 인도주의 지원금 5천 400만 달러를 지원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우크라이나에서는 최근 러시아의 침공으로 수십 만 명의 난민이 우크라이나를 떠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블링컨 장관은 성명에서 미국과 우크라이나와의 협력은 계속된다며 러시아의 계획되고 정당하지 못한 공격에 대한 대응의 주요 내용으로 미국은 우크라이나의 긴급한 인도주의 수요에 집중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미국이 밝힌 이번 인도주의 지원금 가운데 2천 600만 달러는 국무부를 통해, 그리고 나머지 2천 800만 달러는 미국 국제개발처(USAID)를 통해 지원될 예정입니다.

이런 가운데 백악관은 우크라이나에 64억 달러의 지원금을 보내는 방안을 승인해 줄 것을 의회에 요청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미 의회 전문 매체인 '더 힐'은 최근 보도에서 소식통을 인용해, 백악관이 국무부와 국제개발처를 통해 29억 달러, 그리고 국방부를 통해 35억 달러를 우크라이나에 지원해 줄 것을 의회에 요청했다고 전했습니다.

지난 25일, 젠 사키 백악관 대변인은 기자들에게 백악관 예산관리국(OMB)이 의회와 이 문제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예산관리국의 한 관리는 '더 힐'에 바이든 대통령과 양당 의원들은 미국은 우크라이나 국민들이 자신들의 나라와 민주주의를 지키는 것을 지원할 것을 약속했다며 바이든 행정부는 지속적으로 유럽 동맹들과 협력할 것이며 이 문제에서 발생하는 필요 사안에 대해 의회와 긴밀하게 논의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