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캐나다 트럭업계 시위로 포드 공장 폐쇄


 9일 캐나다 온타리오주 윈저에서 차량들이 앰배서더 다리 연결도로를 점거하고 있다. 

미국의 자동차 제조사인 '포드'는 캐나다 정부의 백신 접종 의무화에 반발해 트럭 시위대가 주요 교량을 차단한 데 따라 9일 캐나다 내 주요 공장을 폐쇄했다고 발표했습니다.

현재 트럭 시위대는 캐나다 온타리오주 윈저와 미국 디트로이트를 연결하는 앰배서더 다리의 차량 통행을 막고 있습니다.

미국과 캐나다 전체 교역의 약 25%는 이 다리를 통해 이뤄지고 있습니다.

포드사는 트럭 시위대의 교량 차단으로 윈저에 소재한 엔진공장을 폐쇄했다며, 단축된 공정 일정으로 온타리오주 오크빌 내 제조공장을 운영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미국의 또다른 자동차 제조사인 '제너럴 모터스(GM)'도 교량 차단으로 인한 부품 부족으로 이날 미시건 주 랜싱 인근 중형 SUV 공장의 두 번째 근무교대 일정을 취소했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일본 자동차 제조사인 '토요타'도 부품 공급 지연으로 캐나다에 소재한 자사의 3개 공장이 이번주 남은 기간 동안 어떤 제품도 생산할 수 없는 상태에 이르렀다고 밝혔습니다.

젠 사키 백악관 대변인은 “우리는 이 상황을 매우 면밀히 주시하고 있다”면서, “차단 움직임은 자동차산업의 공급망에 위험을 야기한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이 기사는 AP통신의 기사 내용을 참조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