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북한 탄도미사일 발사에 '신중 대응' 촉구


왕원빈 중국 외교부 대변인이 베이징 청사에서 브리핑하고 있다. (자료사진)

중국 정부는 5일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에 대해 각국의 신중한 대응을 촉구했습니다.

왕원빈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우리는 관련 보도를 접했다"라며 "현재의 형세 아래에서 유관 각국은 큰 국면을 보며 언행을 신중히 하고 대화와 협상의 바른 방향을 견지하고, 함께 한반도 문제의 정치적 해결 과정에 주력해야 한다"라고 말했습니다.

왕 대변인은 또 "한반도 평화와 안정은 쉽게 오지 않으며, 한층 더 귀하게 여길 가치가 있다"라고 밝혔습니다.

앞서 한국 합동참모본부는 “북한이 5일 오전 8시 10분께 내륙에서 동해상으로 탄도미사일로 추정되는 발사체 1발을 발사했다”며 “추가 정보에 대해서는 미-한 정보당국이 정밀분석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한편 미국 인도태평양사령부는 북한이 한반도 시각으로 5일 오전 동해상으로 쏜 발사체를 탄도미사일로 규정하고, 관련 움직임을 인지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인도태평양사령부는 이날 성명을 통해 동맹과 파트너와 긴밀히 논의하고 있다면서 이같이 밝혔습니다.

이어 이번 발사는 당장 미국 측 인력이나 영토, 동맹들에 직접적인 위협이 되지 않는다면서도, 탄도미사일 발사는 북한의 불법 무기 프로그램이 야기하는 불안정을 강조하는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