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영국, 50세 이상 부스터샷


영국 런던에서 운영중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백신 접종소 안내 표지.

영국 정부가 50세 이상 연령층을 포함한 취약계층에 대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백신을 추가 접종하기로 했습니다.

이번 조치에 따라 다음주부터 영국 국민 3천만명 가량이 화이자와, 모더나, 아스트로제네카 가운데 한 가지를 선택해 세 번째 백신을 접종 받게 됩니다.

영국 당국은 다만 추가 접종은 두 번째 백신 접종 뒤 6개월이 지난 뒤에 맞도록 했습니다.

보리스 존슨 총리는 이날 기자들과 만나 “백신 추가 접종 허용 조치를 통해 유럽 국가 가운데 가장 자유롭고 개방된 경제를 갖추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현재 영국 내 하루 평균 신규 확진자 수는 3만 명에 달하며, 약 8천500여명이 병원에 입원 중입니다.

영국 정부는 최근 급증하고 있는 확진세에도 불구하고 백신 접종을 마친 인구가 늘어나 치료나 사망에 이르는 비율이 지난해와 비교해 크게 줄었다며 사회적 통제를 강화하지 않기로 결정했습니다.

VOA뉴스

*이 기사는 AP통신의 기사 내용을 참조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