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란-IAEA 핵 시설 감시 합의


라파엘 그로시(가운데) 국제원자력기구(IAEA) 사무총장이 12일 이란 당국자들과 테헤란에서 회담하고 있다.

이란과 국제원자력기구(IAE)가 이란 내 핵 시설 감시장비를 재가동하는 데 합의했습니다.

양측은 12일 공동성명을 통해 IAEA가 이란의 핵 시설 내 카메라를 다시 운용하고 영상저장 카드를 교체하는데 합의했다고 발표했습니다.

다만, 영상저장 내용은 이란과 미국이 당초 서명한 2015년 핵 합의, 이른바 포괄적 공동행동계획(JCPOA)을 재복원하기로 합의하기 전까지는 공개하지 않고 이란 내 장소에 보관하기로 했습니다.

이날 합의와 관련해 라파엘 그로시 IAEA 사무총장은 “임시방편이지만 외교적 해결을 위한 시간을 벌어주는 계기가 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이란은 지난 2018년 전임 도널드 트럼프 미 행정부가 일방적으로 핵 합의 파기를 선언하자 단계적으로 핵 합의 조항 이행 범위를 축소해왔습니다.

이에 따라 지난 5월 이란은 IAEA의 핵사찰 종료를 선언한 바 있습니다.

IAEA는 지난달 이란이 우라늄 비축량을 계속 늘리면서 농도 60% 이상의 무기급 수준에 근접했다고 경고한 바 있습니다.

VOA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