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 발사체 발사에 “새 무기 시험사격”


북한 관영 조선중앙통신이 16일 새 무기 시험사격을 했다며 17일 공개한 사진.

북한은 지난 16일 발사체 발사가 “새 무기 시험사격”이라고 밝혔습니다.

북한 관영 ‘조선중앙통신’은 17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전날인 16일 오전 “새 무기의 시험사격을 또 다시 지도했다”며, 관련 내용과 함께 사진 등을 공개했습니다.

통신은 "자위적 국방력 강화에서 사변적 의의를 가지는 새로운 성과들이 연이어 창조되고 있다"고 강조하고, “첨단무기 개발 성과는 주체적 국방공업발전사에 전례를 찾아볼 수 없는 기적적인 승리이며 자위적 국방력 강화에서 획기적인 전환점으로 되는 커다란 사변들”이라고 밝혔습니다.

사진에는 수풀 속에 배치된 이동식발사차량(TEL)에서 미사일이 화염을 내뿜으며 발사되는 장면과 함께, 바위섬에 타격되는 모습이 담겼습니다.

앞서 한국 합동참모본부는 북한이 16일 오전 8시 1분과 16분쯤, 두 차례에 걸쳐 강원도 통천 북방에서 동해상으로 미상의 단거리 발사체를 쐈다고 밝혔습니다.

이들 발사체의 정점 고도는 30km, 비행거리는 230km, 최대 속도는 마하 6.1 이상으로 탐지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