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펜스 부통령 “북한, 모든 미군 유해 봉환 약속”


마이크 펜스 미국 부통령과 패트릭 섀너핸 국방장관 대행이 27일 워싱턴 인근 알링턴 국립묘지에서 열린 메모리얼데이 기념식에 참석했다.

마이크 펜스 부통령이 “미국은 북한으로부터 모든 미군 유해의 봉환을 약속받았다”고 밝혔습니다.

펜스 부통령은 27일 버지니아 알링턴 국립묘지에서 열린 제151회 메모리얼 데이 기념식 연설에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해 6월 싱가포르 미북 정상회담에서 북한 내 모든 미군 유해를 돌려받는다는 약속을 받아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펜스 부통령은 이어 “지난해 8월 북한으로부터 미군 유해 55구 돌려받았는데 이는 시작일 뿐”이라면서 “모든 유해가 돌아와 미국 땅에서 영면할 때까지 우리는 쉬지 않겠다고 가족들에게 약속한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