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중 고위급 무역 협상 첫날 마무리…므누신 "좋은 대화"


로버트 라이트하이저 미 무역대표부 대표(오른쪽 첫 번째)와 류허 중국 국무원 부총리(왼쪽 첫 번째)가 30일 백악관에서 무역협상을 하고 있다.

미국과 중국이 오늘(31일) 양국 간 무역분쟁 조정을 위한 이틀째 협상을 이어갈 예정입니다.

어제부터(30일) 이틀 일정으로 진행되는 이번 협상에는 미국 측에서 로버트 라이트하이저 무역대표부 대표, 중국에서는 류허 국무원 부총리가 대표로 나섰습니다.

언론들은 양측이 첫날 회의에서 핵심 의제를 놓고 견해 차이를 드러낸 것으로 보인다고 보도했습니다.

특히 미국은 중국에 지식재산권 침해와 기술이전 강요 등 구조적 문제 해결을 촉구하고 있지만, 중국은 이에 대해 거부 반응을 나타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스티븐 무누신 재무장관은 첫날 협상을 마친 후 기자들에게 "좋은 대화"를 나눴다고만 짧게 언급했습니다.

중국 대표단을 이끌고 있는 류허 부총리는 오늘 백악관에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을 면담할 예정입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