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터키 대통령, 볼튼 백악관 보좌관 면담 거부


8일 터키 앙카라의 대통령궁을 방문한 존 볼튼 미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왼쪽)이 이브라힘 칼린 터키 대통령 선임보좌관과 대화하고 있다.

미국과 터키가 시리아 미군 철수를 둘러싸고 갈등을 빚고 있습니다.

터키를 방문한 존 볼튼 백악관 국가안보회의(NSC) 보좌관은 8일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대통령을 만나지 못했습니다.

에르도안 대통령은 이날 국회에서 행한 연설에서 미군의 시리아 철수와 관련해 볼튼이 새로운 조건을 내걸었다며 이는 심각한 실수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터키는 시리아 북부의 쿠르드족 민병대 인민수비대 (YPG) 문제와 관련 결코 양보할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터키 정부는 인민수비대(YPG)를 테러 집단으로 간주하고 있습니다.

앞서 볼튼 보좌관은 6일 이스라엘에서 터키는 미군의 협력자인 쿠르드족의 안전을 보장해야 한다며, 터키가 미국의 동의 없이 군사 행동을 할 것으로 생각하지 않는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