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재무장관 “사우디 투자회의 불참”


스티브 므누신 미국 재무장관.

사우디아라비아 당국이 반정부 언론인 자말 카쇼기 씨를 살해했다는 의혹이 확산되는 가운데 미국 재무장관이 사우디에서 열리는 투자회의에 불참하기로 했습니다.

스티브 므누신 미 재무장관은 18일 트위터를 통해 ‘방금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마이크 폼페오 국무장관을 만나, 결정했다”며 자신은 사우디에서 열리는 투자행사에 참석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당초 므누신 재무장관은 다음 주 사우디에서 열리는 국제 투자회의인 ‘미래 투자 이니셔티브(FII)’ 행사에 참석하려 했습니다.

한편 마이크 폼페오 국무장관은 18일 카쇼기 씨 피살 의혹과 관련해 미국은 사우디에 완벽하고 철저한 수사를 위해 며칠 더 시간을 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폼페오 장관은 이날 백악관에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을 만난 뒤 기자들에게 먼저 정확한 사건 경위를 파악한 다음 대응책을 결정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앞서 폼페오 장관은 카쇼기 씨 피살 의혹과 관련 사우디와 터키를 방문했습니다.

워싱턴포스트 신문은 카쇼기 씨가 지난 2일 이스탄불에 있는 사우디 영사관에 들어갔다가 사우디가 파견한 암살단에 의해 살해됐다고 보도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