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트럼프 "이란, 미국 위협하면 전례없는 결과 겪을 것"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하산 로하니 이란 대통령에게 미국에 대한 위협을 멈추지 않으면 전례없는 결과를 맞게 될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어제(22일) 밤 자신의 트위터에 로하니 대통령의 이름을 직접 거론하며, "결코 미국을 또 다시 위협하지 말라"며 "그렇지 않으면 역사상 누구도 겪어보지 못했던 결과를 겪게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우리는 더 이상 당신들의 정신 나간 `폭력과 죽음의 말’을 허용하는 나라가 아니”라며 “조심하라”고 경고했습니다.

앞서 로하니 대통령은 이날 이란 외교관을 대상으로 한 연설에서 “이란과의 평화는 모든 평화의 어머니이고, 이란과의 전쟁은 모든 전쟁의 어머니라는 점을 미국인들은 알아야만 한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사자의 꼬리를 건드리고(playing with the lion's tail) 이란을 위협하는 일을 중단하라"며 그렇지 않으면 후회하게 될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한편 마이크 폼페오 국무장관은 이날 캘리포니아주 로널드 레이건 대통령 기념도서관 연설에서 미국은 이란 정부에 대해 최대 압박을 가하는 것을 결코 두려워하지 않을 것이라며, 중동과 유럽 동맹국들에 이란에 대한 금융 압박에 동참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폼페오 장관은 또 미국의 방송위원회(BBG)가 인터넷 검열을 받고 있는 이란 국민들을 지원하기 위해 새로운 조치를 취하고 있다면서, TV, 라디오, 디지털, 소셜미디어 등을 통해 매일 24시간 방송되는 페르시아어 채널을 개국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