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란 핵 합의 보장 6개국 외무장관 회담


자바드 자리프 이란 외무장관이 2일 스위스 베른에서 열린 이냐치오 카시스 스위스 외무장관과의 회담 중 환하게 웃고 잇다.

이란 핵 합의 문제를 논의하기 위한 6개국 외무장관 회담이 곧 열릴 전망입니다.

이란 관영 매체는 3일 자바드 자리프 이란 외무장관이 오는 금요일 (6일) 오스트리아 빈에서 영국, 중국, 프랑스, 러시아, 독일 외무장관을 만난다고 보도했습니다.

현재 하산 로하니 이란 대통령도 스위스와 오스트리아를 순방하면서 이란 핵 합의 보장 방안을 모색하고 있습니다. 앞서 로하니 대통령은 스위스로 출발하기 전에 유럽연합(EU)이 며칠 안에 핵 합의를 유지하기 위한 방안을 내놓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미국은 이란에 대한 강한 압박 의지를 밝혔습니다. 국무부의 브라이언 훅 정책기획관은 2일 이란의 행태를 변화시키기 위해 석유 수출을 전면 차단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5월 8일 이란 핵 합의를 탈퇴한다고 발표했습니다. 그러나 영국, 프랑스, 독일 등 유럽 국가들은 이란 핵 합의 유지를 바라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